장애인 유튜브 운영 돕는 포스코ICT 영상공모전 > 뉴스룸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커뮤니티

포스코그룹의 교육과정 및 공모전의 다양한 소식들을 만나보세요

뉴스룸


언론보도 장애인 유튜브 운영 돕는 포스코ICT 영상공모전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254회 작성일 22-11-04 14:56

본문

입상자에 그룹사 취업 기회도


deda503745a6b25e72952b7e2b03c984_1667541282_0686.jpg
포스코ICT 장애인 유튜브 공모전 참가자들이 후보작들을 감상하고 있다. 포스코ICT 제공 


어려서부터 만화가를 꿈꾼 임종민씨는 학비를 마련하기 위해 공장에서 일하다 오른손을 크게 다쳐 만화가의 꿈을 포기했다. 그는 대신 자신이 만든 골판지 종이 인형으로 유튜브 만화영화 만들기에 도전한다. 포기한 꿈을 유튜브에서 이루려는 그의 도전은 포스코ICT의 지원 덕분에 현실화될 수 있었다.

포스코그룹 IT기업인 포스코ICT는 유튜브 운영자에 도전하는 장애인들을 돕기 위해 포스코 그룹사들과 유튜브 콘텐츠 공모전 '꿈을 그린(Green)다'를 진행했다. 공모전은 △장애에 대한 인식 개선 △환경 등 사회문제 해결 △문화·예술·요리 등 3개 주제로 열렸다. 232개 팀이 참여해 실력을 겨룬 끝에 1·2차 심사를 통해 12개 팀이 선발됐다. 이후 지난 1일 최종 심사를 통해 보건복지부장관상, 환경부장관상, 포스코ICT 사장상 등을 선정해 시상을 했다.

특히, 올해는 공모전에서 우수한 성적으로 입상한 참여자에게 포스코 그룹사 취업 기회를 주기로 했다.

포스코ICT 기업시민사무국 관계자는 "유튜브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높아지는 가운데 영상 제작과정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여기서 배운 솜씨를 실전에서 뽐낼 수 있도록 공모전을 개최했다"면서 "유튜브 영상이라는 매개를 통해 장애인들이 우리 사회와 활발하게 소통하고, 이를 통해 자신의 꿈을 그릴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이 프로그램의 목적"이라고 설명했다.한편, 포스코ICT는 포스코엠텍, SNNC, 포스코플로우, 포스코휴먼스, 포스웰 등 그룹사들과 함께 지난 5월부터 약 3개월간 영상 제작 기획·편집부터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콘텐츠 제작 심화 교육을 제공했다. 



deda503745a6b25e72952b7e2b03c984_1667541317_9472.jpeg
포스코ICT 장애인 유튜브 공모전 수상자들이 시상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포스코ICT 제공
 

디지털타임스 / 안경애 기자


목록